최근 소상공인 지원금에 대한 소식이 더해지면서 많은 기대를 얻고 있죠?

윤후보와 이후보 측에서도, 지원금 300만원 줘야한다!, 아니다 1000만원이다. 라는 의견들이 나오고 있는데요. 1차 추경안 당시 14조에 대한 집행안 “소상공인 300만원”에 대한 이야기가 늘어나기도 했었는데요. 2차 추경안에서 25조 9500억원으로 1,000만원으로 방역지원금을 대폭 늘린다고 얘기하기도 했어요.

근데? 실질적으로 이게 가능한가요? 개인적으로는 의문이 들었는데요. 아직 의원들간에 얘기가 나오고 있으며, 정확한 일정에 대해서는 나오지 않은 상황이에요. 궁금하시잖아요? 그래서 이 글에서는 이 소식에 대한 자세한 이야기를 들려드릴게요!

14일 본회의? 과연 어떻게 될까?

추경안이 나온 가운데, 14일 본회의에서는 소상공인 방역지원금 지급액수가 결정될 전망을 가지고 있어요. 추가 경정 예산안 수정안을 국회 예산결산 특별 위원회에 제출했는데요. 이전에 국회 산업통상자원 중소벤처기업위 에서는 예비심사를 통해 액수를 1,000만원으로 인상한 바 있죠?

실제로, 이에 대해선 수립이 되기도 했는데요.

소상공인 1000만원 300만원에 대해서는 “중소기업 벤처부에서 1000만원”을 의결한 바 있으나, 정확하진 않은 상황 이에요. 민주당의 경우 14일 추경 처리 의지를 다지면서 증액 방안을 논의할 예정인데요. 반면 정부는 “액수는 인상하지 말아야한다”라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습니다.

현재로서는 공식선거운동 개시 직전인 14일까지 추경처리가 어려울 것으로 판단하고 있으며, 이후 부터 공식적인 안내가 나올 수 있는데요. 기다리신 분들은 2월 중후반을 눈여겨 보시면 소식이 전달될 것 입니다.


0개의 댓글

답글 남기기

Avatar placeholder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